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
 room ferment

 

[사사와시] Bath mat — 3 Types(해외배송 가능상품)

59,000원

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.

상품 옵션
옵션
상품 목록
상품명 상품수 가격
수량증가 수량감소
  • DETAILS
    • Brand : Sasawashi
      Made In Japan  |  Since 2000

      Material : Sasawashi fabric, polyester non-slip backing, acrylic piping
  • PRODUCT SIZE
    • Medium: 45cmx65cm

      Large: 55cm×75cm


Bath mat — 3 Types

Sasawashi

Japan, 2000




세계 최초로 종이 섬유를 양산화 시킨 

일본의 친환경 패브릭 브랜드 

사사와시


사사와시에서 ‘와시’는 일본어로 종이를 의미합니다. 그래서 종이의 좋은 특성을 그대로 지니고 있습니다. 

건조가 매우 빠르며, 면 직물에 비해 2배 이상의 물을 흡수합니다. 따라서 매우 위생적입니다. 


또한 사사와시에서 ‘사사’는 일본 고산지대에서 주로 서식하는 Kumazasa라는 식물을 의미합니다. 

이 식물은 60년 이상 자라며, 거친 눈 덮인 겨울에서도 생존할 수 있습니다.

이러한 강력한 생명력의 원천은 항 박테리아성으로 알려진 Sasa Sushi, Sasa Dango가 이 식물에 다량으로 함유되어 있기 때문입니다. 


자연스럽게 Kumazasa를 그대로 천연 가공해 만든 사사와시의 모든 제품 역시도 천연 향균 효과가 있으며, 

이는 세탁을 한 후에도 지속적으로 유지된다고 합니다.



 

 

 

 

 

 


위 제품은 욕실 매트(또는 발 매트)입니다.

사사와시 직물을 사용해 높은 흡수성과 탈취 및 향균이 매우 좋습니다.

개인적으로 종이 섬유의 질감으로인해 발을 부드럽게 마사지 하는 질감이 꽤 마음에 들었습니다.

뒷면은 미끄럼 방지 처리를 하여 안전하게 사용가능합니다.


색상은 베이지 컬러와 브라운 컬러 두가지가 있으며,

크기는 미디움 사이즈(45cmx65cm)와 라지 사이즈(55cm×75cm)로 구성되어 있습니다.


반려 동물을 위한 바닥 패드로도 활용 가능합니다.








Care


고온에서 세탁하거나 강한 탈수는 코팅면과 섬유를 손상시킬 수 있으니 주의하여주세요. 

찬물을 이용해 중성세제로 세탁해주세요. 표백제가 함유된 세탁세제의 사용을 금합니다.










Notice


꼭 읽어주세요
빈티지 제품의 경우 특성상 세월의 흔적이 있을 수 있으며, 이는 반품 및 교환 사유가 될 수 없습니다.
가구, 의자, 액자, 도자기의 경우에는 파손의 위험이 있으므로 쇼룸에서 직접 확인 후 구매하시는 것을 적극 권장해드립니다.
대부분의 제품들은 쇼룸에서 실물 확인 후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.
서울시 용산구 소월로 44가길 24-1 / 070 8865 1960
화 수 목 금 토 14:00 ~ 19:00 / 월 일 휴무


배송안내
오전 11시 이전 주문 건에 한하여 당일 출고 가능합니다만 주문량이나 재고사정에 인해 변동이 생길 수 있습니다.
토 일 월 공휴일, 주문 건은 화요일부터 순차 배송됩니다.
CJ 대한통운 택배로 기본 발송하며 7만원 이상 무료 배송입니다. 단, 제주 및 산간지역은 지역에 따라 운송료가 추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.
가구, 의자, 액자 프레임등과 같은 파손의 위험이 있는 물품들은 퀵 배송/화물배송으로 진행합니다.
퀵 배송/화물배송의 경우에는 사전 협의 후 진행되며 지역에 따라 추가 운송료가 발생 됩니다. 서울 (15,000원~35,000원) / 그 밖에 지역(전화문의)


교환 및 반품
빈티지 상품의 특성상 얼룩이나 흠집이 있을 수 있습니다. 이로 인한 상품의 교환이나 환불을 불가하오니, 신중한 구매 부탁드립니다.
금속(황동)제품, 액자 프레임, 패브릭 등은 상품의 특성상 개봉 후 재판매가 불가능한 제품은 교환 및 반품이 불가합니다.
모든 상품은 개봉한 후에는 교환 및 반품이 불가하며, 제품 자체적 하자의 경우 개봉 당시 사진이 반드시 있어야 처리가 가능합니다.
반품시에는 제품에 포함된 모든 구성품 그대로 반송해주셔야 합니다. 고객의 귀책사유로 제품이 훼손되거나 변형된 경우 교환 및 반품이 불가합니다.
반드시 수령하신 택배사(CJ 대한통운)를 이용해 주셔야 하며, 타 택배사 이용으로 인한 추가 비용은 고객님이 부담합니다.
고객의 단순 변심이나 실수로 인한 교환, 반품의 경우 왕복 배송비는 고객이 부담합니다.

REVIEW

게시물이 없습니다

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

Q&A

게시물이 없습니다

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